환경뉴스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6월부터 타지 않는 쓰레기 분리배출 전면 시행
쓰레기 처리를 매립에서 소각으로 변경...타는 쓰레기와 타지 않는 쓰레기 분리 배출해야
2019-05-20 오전 9:54:33 황요섭 기자 mail hys11440@naver.com

    안동시는 6월부터 타는 쓰레기와 타지 않는 쓰레기를 분리해 배출해 달라고 당부했다. 쓰레기 배출 방법을 매립에서 소각으로 변경함에 따른 조치이다.

    ‘타는 쓰레기’는 기존 흰색 종량제 봉투 또는 분홍색 타는 쓰레기용 종량제 봉투에 넣어 배출하고, ‘타지 않는 쓰레기’는 타지 않는 쓰레기용 종량제 마대에 넣어 배출해야 한다. 타지 않는 쓰레기는 도자기, 깨진 유리, 조개류 껍데기, 뼈다귀, 고양이 배변 모래 등이 있다.

    분홍색 타는 쓰레기용 종량제 봉투와 타지 않는 쓰레기용 종량제 마대는 기존 종량제 봉투 판매소에서 구입할 수 있다. 종량제 마대는 10리터 용량으로 종량제 봉투와 동일한 가격인 150원에 판매된다.

    < ▲ 안동시가 6월부터 타는 쓰레기와 타지 않는 쓰레기의 분리 배출을 전면 시행한다 (사진은 쓰레기봉투 2종) >


    안동시 관계자는 “타지 않는 쓰레기가 소각시설에 혼합 반입되면, 장비 고장의 원인 되고 소각처리 효율성도 낮아진다. 원활한 쓰레기 처리를 위해서는 시민의 적극적인 분리배출 동참이 가장 중요하다”며 철저한 분리배출을 부탁했다.

    <황요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낙동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5-20 09:54 송고
    6월부터 타지 않는 쓰레기 분리배출 전면 시행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낙동뉴스 등록번호 : 경북, 아00511
    경북 안동시 합전 3길 22(송현동)  TEL : 054-854-8448  FAX : 054-854-8447
    발행인/편집인 : 황요섭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지원
    Copyright©2019 낙동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hys1144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