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포커스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경북도, 과학기술 분야 국비 1천억원 돌파!
과학기술 공모에 14개 사업 선정... 국비 1,092억 원 확보
2019-06-10 오후 5:23:46 황요섭 기자 mail hys11440@naver.com

    미래먹거리 발굴을 위한 경북도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경상북도는 과학기술관련 공모사업에 지난 5월까지 14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총 1,092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런 추세라면 상반기에만 작년 대비 2배 이상의 실적이 기대된다.    
     * (2018. 1~12월) 628억 원 → (2019. 5월까지) 1,092억 원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이 되는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 로봇을 비롯해 경북의 특화 산업인 가속기 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국비를 확보했다. 이를 통해 경북도는 지역 주력사업의 활로 모색과 함께 미래먹거리 사업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다는 평가다.

    먼저, 경북도는 그동안 역점적으로 추진한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 지원 사업’이 지난 5월 24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모에 최종 선정되어 세포막단백질연구소 건립에 필요한 총 458억 원 가운데 국비 229억 원을 확보했다.

    내년 12월 준공하는 세포막단백질연구소는 세계에서 3대밖에 없는 4세대 방사광가속기를 이용한 세포막단백질 분석을 통해 신약개발에 필요한 물질들을 개발해 1,500조 원 시장을 형성하며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세계 바이오·신약시장에서 경북이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자율주행자동차, 스마트시티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되는 5세대 이동통신(5G) 관련 공모에서는 ‘5세대 이동통신(5G) 활성화를 위한 핵심부품 및 융합제품 개발(국비 90억 원)’과 ‘5세대 이동통신(5G) 시험망기반 테스트베드 구축(국비 128억 원)’사업에 총 218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여 3세대(3G), 4세대(4G)에 이어 다시 한 번 경북이 대한민국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의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


    <▲  경북도 세포막단백질연구소, 5세대 이동통신(5G) 테스트베드 등 미래먹거리 선점했다>


    특히, 5세대 이동통신(5G) 시험망 기반 테스트베드는 대기업의 수도권 및 해외이전 등으로 수출과 산업단지 가동률이 하락추세를 보이는 구미지역에 구축됨으로써 지역 주력산업인 전자모바일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구미지역 경제에 새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또한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과 함께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이라고 할 수 있는 인공지능 분야에서도 ‘산업인공지능 전문인력양성 사업(국비 72억 원)’을 유치하여 미래 산업에 필요한 인재 확보에 주력해나간다.

    이 밖에도 소프트웨어개발 인력양성을 위한 ‘소프트웨어 중심대학(국비 140억 원)’, ‘재난현장활용 로봇개발사업(국비 61억 원)’, 양자컴퓨터 요소기술 개발을 위한 ‘선도연구센터(ERC) 지원사업(국비 135원 억)’등이 선정되어 지역산업에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마련할 수 있게 되었다.

    경북도는 이러한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하반기 공모사업에서 산·학·연·관 협력을 통해 보다 많은 국비를 확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지역이 기술혁신에 뒤처지지 않고 새로운 미래 산업을 대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올해 초부터 공모사업에 대한 국비확보 전략을 세우고 발 빠르게 움직인 것이 오늘의 성과로 이어졌다”며, “지역의 산업기반과 연계한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여 지역 기업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 급변하는 산업 트렌드에 맞춰 미래를 준비하고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요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낙동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6-10 17:23 송고
    경북도, 과학기술 분야 국비 1천억원 돌파!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낙동뉴스 등록번호 : 경북, 아00511
    경북 안동시 합전 3길 22(송현동)  TEL : 054-854-8448  FAX : 054-854-8447
    발행인/편집인 : 황요섭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지원
    Copyright©2019 낙동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hys11440@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