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포커스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도민 생활환경개선 ! =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경북도,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살기좋은 도시기능 재창조
2019-09-15 오후 3:34:33 황요섭 기자 mail hys11440@naver.com

    경상북도는 오래된 구도심의 슬럼화로 도시가 쇠퇴되는 현상에 대한 대책마련을 위하여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넣고 쇠퇴하는 원도심 기능 회복으로 도시경쟁력 강화 및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발벗고 나섰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17년 4월 정부에서 기존의 도시재생사업을 확대하여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발표하고 매년 100곳 1조원 규모의 신규사업을 선정하고 있으며,‘19년 올해에는 중앙정부에서 30곳을 직접선정하고 광역자치단체에서 70곳을 선정하고 있다.

    경상북도에서는 도민들의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살기좋은 도시기능 재창조를 위하여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중 가장 활발하게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4년부터 지금까지  14개 시·군, 21곳* 4,352억원 규모의 도시 재생사업이 추진 중에 있다.
    * (14개 시·군, 21곳) 포항(중앙, 송도, 신흥, 흥해), 경주(황오), 김천(평화), 안동(중앙), 구미(원평), 영주(영주, 휴천), 영천(완산1,2), 상주(동성, 계림), 문경(점촌), 경산(사정, 서상), 의성(의성), 영양(서부), 성주(성주), 고령(쾌빈)

    특히 기존의 사업과는 달리 도시재생뉴딜사업은 주민이 직접 참여하여 사업을 주도적으로 만들어나가는 것으로 큰 의미가 있으며 이를 위하여 경북도에서는 도시재생센터를 지난 6월에 개소하고 주민이 원하는 사업이 될 수 있도록 교육 및 컨설팅을 통하여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고 있다.

    또한, 2019년도에는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포항(흥해), 경주(황오), 영천(완산) 등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국비 702억원(총사업비 1,100억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배용수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 “도시재생사업이 짧은 기간에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나는 사업이 아닌 만큼 향후 철저한 준비와 함께, 중앙공모 사업 선정에 의한 국비확보로 침체된 원도심에 활력이 넘치고 사람이 모이는 공간으로 탈바꿈 시키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황요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낙동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9-15 15:34 송고
    도민 생활환경개선 ! =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낙동뉴스 등록번호 : 경북, 아00511
    경북 안동시 합전 3길 22(송현동)  TEL : 054-854-8448  FAX : 054-854-8447
    발행인/편집인 : 황요섭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요섭
    Copyright©2019 낙동뉴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 hys11440@naver.com